마루야
사랑하는 우리 아기공주 마리야!
18년간 내 곁에 있어줘서 고마워..